2018

[IphoneX] 느낌

파즈 pic 2018. 12. 24. 17:36


뭔가 처량하다.

뭔가 서글프다.

겨울 차갑게 혹은 멀리 져버리는듯한 석양의 느낌은

가슴 허하듯 늘 그렇다.